★ 2008년 읽을 책 ★

책읽기 /   2008.03.19 00:00

빨간색은 추천도서 (특히 표는 강추도서)
파란색은 비추도서
기준은 순전히 개인적인 취향으로다가. ^^;

001. [에세이] 꽃밭 // 2007. 12. 04. 읽음.
(최인호 지음 / 열림원)
오랜만에 만나는 최인호의 수필집이다. 편집의 소홀함인지 뭔지 책 전체가 하나로 엮인다기 보다는 이야기의 흐름이 이리갔다 저리갔다 한다. 제목과 표지를 봤을때 끌렸던 것만큼 매력적이지는 않다. 추천!!!!! 할 정도는 아니지만 가볍게 술술 읽히니 최인호에게 관심이 있는 분들은 한번 읽어 보시길~ ☞ 리뷰보기


002. [소설] ★ 타네씨, 농담하지 마세요. // 2007. 12. 05. ~ 06. 읽음.
(장폴 뒤부아 지음, 김민정 옮김 / 밝은세상)
완전 강츄!! 대저택을 상속 받은 폴 타네씨가 호화저택 원상복구 프로젝트를 시작하면서 일년동안 겪게 되는 사건들을 엮은 소설. 날강도나 다름없는 2인조 기와공부터 시작해서 재능은 없지만 예술적 열정만은 누구 못지 않은 도장공... 하나같이 타네씨의 속태우는 일꾼들 속에서 타네씨는 하루종일 '뼈가 빠지고 등골이 휘어지도록' 집수리에 매달린다. 그런데 읽는 나는 너무너무너무 잼있다. 두껍지 않은 두께에 꽉차지 않은 페이지들의 힘을 얻어 술술 읽히게 되어 더욱 신이 난다.. 일단 한번 읽어보시길~ 완전 강츄!!


003. [경영/경제] WOW 프로젝트 1. 내 이름은 브랜드다 // 2007. 12. 10. ~ 12. 읽음.
(톰 피터스 지음, 김연성 외 옮김 / 21세기북스)


004. [소설] 프러포즈는 필요 없어 // 2007. 12. 13. ~ 15. 읽음.
(나카무라 우사기 지음, 류지연 옮김 / 책이좋은사람)
도쿄판 '달콤한 나의 도시'라는 말에 속아서 읽었다. 달콤한 나의 도시 (정이현 / 문학과지성사)를 정말정말 잼있게 본 나로써는 이 책을 달콤한 나의 도시와 비교하는 것을 미안하지만 인정할 수 없다. 스물아홉살, 혹은 서른을 갓 넘긴 결혼 안 한 여자들의 심리를 그린 소설이란 점에서 닮긴 했지만, 달콤한 나의 도시에서 느꼈던 공감과 답답함, 아찔함을 이 책에서는 못 만났다. 이 책을 읽고자 하는 사람이라면 이 책 보다는 '달콤한 나의 도시'를 한번 더 읽으라고 주저없이 이야기 해 주고 싶다. 

005. [경영/경제] 브랜드 반란을 꿈꾸다 // 2007. 12. 15. ~ 16. 읽음.
(마티 뉴마이어 지음, 윤영삼 옮김 / 21세기북스) ☞ 리뷰보기


006. [소설] ★ 재미나는 인생 // 2007. 12. 17. ~ 21. 읽음.
(성석제 지음 / 강)

007. [소설] ★ 잠수복과 나비 // 2007. 12. 30. 읽음.
(장 도미니크 보비 지음, 양영란 옮김 / 동문선) ☞ 리뷰보기

008. [예술/대중문화] 일상 예술화 전략 // 2007. 12. 19. ~ 30. 읽음.
(에릭 메이젤 지음, 조동섭 옮김 / 마음산책)

009. [에세이] 스승의 옥편 // 2007. 12. 30. 읽음.
(정민 지음 / 마음산책)

======================================================= 2007년 12월 9권 (총 9권)
칭찬 : 하루도 빠지지 않고 읽은것.
반성 : 나름대로는 소설과 딱딱한 책을 번갈아 가며 읽는다고 생각 했는데, 정리하고 보니 죄다 얇고 가벼운 책들만 읽은것 같다. 특히, 소설과 에세이가 너무 많아. ;;;
=======================================================

009. [인문] 위험한생각들 // ~ 2008. 03. 09. 읽음.
(존 브록만 지음, 이영기 옮김 / 갤리온) ☞ 리뷰보기

010. [경제/경영] 여자, 결혼은 안해도 집은 사라 // 2008. 03. 13. ~ 15. 읽음.
(천명 지음 / 다산북스)
돈을 모으려면 무조건 집부터 사라고 한다. 사실, 나에게 도움이 된 것은 집을 고르고 실제 계약을 진행하는 내용보다는 종자돈을 모으는 부분 (내집마련 2단계)이다. 수입에 비례하여 보험과 저축, 생활계획까지 꼼꼼하게 챙기는 사람이라면, 정말 단순히 집을 사기 위한 사람이라면 이 책은 도움이 되지 않을 수도 있다. 하지만, 아무런 개념 없이 그저 모아지는대로 돈을 모으고 있다면 꼭 이 책을 읽어 보라 권하고 싶다. 항상 알고 있으면서도 실천이 문제였는데, 요 책에서 알려준건 꼬박꼬박 잘 실천해서 돈 좀 모아봐야겠다. 결심!

011. [에세이] 오요나의 싱글데이즈 // 2008. 03. 16. 읽음.
(오요나 지음 / 무한)
한 권의 책이 나오기 위해 얼마나 많은 노력을 해야 하는지 알기 때문에 감히 '별로'라는 이야기를 하진 못하겠고,,, 나는 이 책에서 (감동이든 정보든) 얻은 게 하나도 없다. ;;;

012. [에세이] art & play // 2008. 03. 16. ~ 17. 읽음.
(이상은 지음 / M&K) ☞ 리뷰보기

013. [에세이] ★서른살이 심리학에게 묻다 // 2008. 03. 18. ~ 20. 읽음.
(김혜남 지음 / 갤리온)

014. [에세이] 한국의 고집쟁이들 // 2008. 03. 21. ~ 읽는중.
(박종인 지음 / 나무생각)


=====
너무 에세이만 읽는다 -_-;
=====


[자연과학] 인간없는 세상
(앨런 와이즈먼 지음, 이한중 옮김 / 랜덤하우스코리아 )

[경영/경제] 미래를 경영하라
(톰 피터스 지음, 정성묵 옮김 / 21세기북스)

[에세이] 나를 부르는 숲
(빌 브라이슨 지음, 홍은택 옮김 / 동아일보사)

[에세이] 마음미술관
(정혜신 지음, 문학동네)

[에세이] 행복한 난청
(조연호 지음 / 랜덤하우스코리아)


신화의 이미지
(조셉캠벨 지음, 홍윤희 옮김 / 살림)

사기열전

[자기계발] 열정과기질
(하워드 가드너 지음, 임재서 옮김 / 복스넛)

파블로 네루다 자서전 : 사랑하고 노래하고 투쟁하다
(파블로 네루다 지음, 박병규 옮김 / 민음사)

오쇼 라즈니쉬 자서전
(오쇼 라즈니쉬 지음, 김현국 옮김 / 태일출판사)


[자기계발] 위대한 나의 발견 강점 혁명
(마커스 버킹엄 지음, 박정숙 옮김 / 청림출판)

[자기계발] 사람의 성격을 읽는 법
(폴 D. 티저 지음, 강주헌 옮김 / 더난출판사)






@ 뎀뵤:)



댓글 써 줘서 고마워! :)
  1. 엘렌 2007.12.05 13:0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재밌어보이는 책들이 많네요~!
    그런데 뎀뵤님 다른 곳(?)에서도 활동을 하셨는지요?
    흔하지 않은 닉인데 어디선가 본 듯해요! ^_^
    반가워요!

    • happy dembyo:) 2007.12.06 07:5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사다놓고 책장에 꽂혀만 있는 책들을 새해에는 좀 꺼내주려고요...
      책을 읽는 속도가 사는 속도를 못 쫓아오고 있네요. ㅎㅎㅎ

      이래저래 많이 돌아다니긴 하지만 따로 활동하는 곳은 없는데...
      같은 닉을 사용하시는 다른분이 있는건가? ^^;;;
      반가워요. :)

  2. [꼼팅] 2007.12.05 13:2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읽을책이라고한웅큼쌓아두곤,아직읽지못한책이읽어달라고아우성을부리고있어요;;아멜리노통의소설을한꺼번에5권이나샀는데아직다못읽고있다는..
    장폴뒤부아씨책은저도읽어보고싶어요.'프랑스적인삶'을읽어보고싶었는데이상하게기회가닿질않았네요.날씨추운데감기조심하세욤:)

    • happy dembyo:) 2007.12.06 08:0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타네씨, 농담하지 마세요.' 읽었는데요. 완전 강츄요!!!
      소설도 소설이지만, 번역도 잘 된거 같아요... ^^;
      원문을 못 읽으니 원문도 그런 느낌인지는 모르겠지만. 여튼. 무쟈게 잼나요.
      조만간 '프랑스적인 삶'도 읽어 보려고요.
      프랑스 소설에 빠져든다 빠져든다. ㅎㅎㅎ

      아멜리 노통 책 후딱 읽어 보고 알려주세요. ^^;
      저도 적의 화장법이 책장에서 기다리고 있어요. ㅎㅎㅎ

  3. 미탄 2007.12.06 11:3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나는 '마음미술관' 출간기념회 티타임에 가서 낭독 잘했다고 책하고, 전용성 화백 그림 까지 하나 얻어왔다우, 정혜신씨는 자신감 넘치는 프로이자 까칠한 면도 있어서 그게 더 마음에 들었구요.

    • happy dembyo :) 2007.12.08 11:1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선생님도 멀지 않았다 생각합니다요. ^^

      사야할 책들도 잔뜩인데,
      카드 비번 틀렸다고 은행 방문 하라고 하는 바람에 ㅠ
      몇주째 책 구매를 못 하고 있습니다. ;;;

      오늘은 서점에 가서라도 몇권 사 들고 올 작정입니다. ^^

  4. 안재 2007.12.06 23:5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전 <인간없는 세상>을 올해 가기 전에 꼭 보고 싶더군요.
    지구의 관점에서 인간만큼 암적인 존재가 또 있을까요? ㅎㅎ

  5. 달콤책빵 2007.12.17 10:3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일상예술화전략 읽어봤는데,
    거기에 있는 실천 사항들을 보며 뎀뵤님의 혼자놀기 느낌이 살짝 났다는 .. ㅋ
    위험한 생각들... 저도 아직 읽는 중.. ㅠ